Echeveria
General Information   |   Species   |   Hybrids   |   Cultivars   |   Unidentified species

Supia 수피아

Description by Margrit Bischofberger and Park Kwan-Jae

This hybrid is distributed in Asia with several names :

As Echeveria ‘Goomiri‘ in Korea

As Echeveria ‘Morino Sei‘ / ‘Gusto‘ / multicaulis / pringlei var. parva in Japan.

Of course it is neither E. ‘Gusto‘ nor E. multicaulis or E. pringlei var. parva.

To put an end to this confusion the plant is renamed - Sae-Choromi  has chosen the name 'Supia' which means "fairy of forest".

Short description :

A much branched subshrub, at first growing fast, later only slowly.

Rosettes terminal, up to 5 cm in diameter, rather loose; leaves up to 2,5 cm long and 1 cm wide, margins purple when grown in full sun; flowers red outside and bright yellow inside, pedicels missing or very short. 

E. ‘Supia’ resembles E. pringlei var. parva, but it is not this species. The leaves of E. pringlei var. parva are much smaller and the flower colour is orange – and most important – the pedicels are 4-6 mm long.

 

E. ‘수피아’는 E. 프링글레이 var. 파르바를 닮았지만이 종이 아니다.  E. 프링글레이 var. 파르바는  잎이 매우 작고 꽃잎이 오렌지색이다. – 그리고 가장 중요한 점은 – 꽃자루가 4-6 mm로 길다.

이 교배종은 아시아에서 몇몇 이름으로 유통되고 있다 :

한국에서는 에케베리아 ‘구미리’

일본에서는 에케베리아 ‘모리노 세이’ / ‘구스토’ / 멀티카울리스 / 프링글레이 var. 파르바.

물론, 이 식물은 E. ‘구스토’도, E. 멀티카울리스도, E. 프링글레이 var. 파르바도 아니다.

더 이상의 혼동을 막기위해서 새초로미님에 의해 이 식물은 ‘수피아’로 명명되었다.

많은 가지를 갖는 아관목으로  처음엔 빠르게 자라지만, 그 이후에는 생육이 느리다.

말단 로제트는 직경 5cm까지 되며, 다소 느슨하다잎은 길이 2.5cm, 1cm까지 되며, 햇빛이 잘드는 곳에서는 잎가장자리가 자주색으로 된다꽃은 외부는 빨강색, 내부는 노랑색이며, 꽃자루는 없거나 매우 짧다.

 






Photos Emmanuelle Aubé



< back